한국M&A거래소(KMX)는 원천적으로 외부에서 정보를 볼 수 없기 때문에 매우 안전합니다.
외부노출 없는 내부매칭으로 철저한 보안 및 극비로 진행하오니 안심하시고 등록하시기 바랍니다.

팝업닫기
공지사항

[ 언론 ] KMX 보유M&A 정보, 매일경제 보도자료(2019.11.21)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민서영 작성일19-11-21 09:16 조회4,066회 댓글0건

본문

[M&A 매물장터] 태양광발전소 시공업체

180억에 팝니다

의료기구 유통·제조업체 매물로
300억에 급식업체 인수 희망

image_readtop_2019_966528_15742380113984
이번주 매일경제 레이더M과 한국M&A거래소(KMX)가 준비한 매물장터에는 태양광발전소 시공 전문업체, 의료 기구 수입·유통·제조 회사, 반려동물 용품 제조업체 등이 매물로 나왔다.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대기업 계열사 식품회사는 급식업체 인수를 목적으로 M&A 매물장터를 찾았다.

◆ 반려동물 용품업체 50억원에

A사는 태양광발전소 건설을 시행·시공하는 회사다. 자체 커뮤니티에서 분양을 수주·완료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태양광발전소 건설을 수주한 뒤 전 과정을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솔루션을 구비했다. A사 연 매출액은 200억원 수준이다. 이 회사는 100% 지분 기준 180억원 가치를 인정받기를 희망하고 있다. 의료 기구 수입·유통·제조 업체인 B사는 가업 승계가 되지 않아 회사 매각에 나섰다. 현 대표이사가 보유한 사옥을 일괄 매각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B사는 성형수술과 외과용 수술 기구 등의 수입·제조·유통을 영위하고 있으며 유통사업부 매출 비중이 높다. 연 매출액은 20억원 수준이다.

C사는 반려동물 보조영양제 제조업체로 다양한 형태의 제품을 직접 생산하며 자체 브랜드로 판매하고 있다. 수도권에 위치한 C사는 동물병원과 펫숍 등 거래처 700여 곳을 확보했다. C사 연평균 매출액은 30억원이며 희망 매각 금액은 50억원 수준이다.

D사는 가정용 정수 필터와 정수 샤워기를 제조·도소매하는 업체로 직영몰과 온라인 마켓을 통해 소비자에게 직접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D사 연평균 매출액은 15억원 수준이며 희망 매각 금액은 15억원이다.

◆ 식품사업 수직통합 추진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국내 대기업군 식품 제조 전문회사인 E사는 식품·급식 관련 업체 인수에 나섰다. 특히 수도권 지역 회사 인수를 우선적으로 고려하고 있다. 인수 가용 금액은 300억원 수준이다. 

코스닥 상장사인 F사는 에너지·바이오 관련 산업을 전문으로 하는 업체로 100억원 이내에서 정보기술(IT) 소재 회사 인수를 희망해 M&A 매물장터를 찾았다.

G사는 인적자원(HR) 서비스 전문업체로 시너지 효과 발생이 가능한 인력 파견, 아웃소싱, 건물·시설 관리 분야 업체 인수를 희망하고 있다. 특히 연 매출 100억원 이상 우량 거래처를 확보한 기업 인수를 희망하고 있다.

[박재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