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X 보유M&A 정보, 매일경제 보도자료(2019.02.28)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한국M&A거래소(KMX)는 원천적으로 외부에서 정보를 볼 수 없기 때문에 매우 안전합니다..
외부노출 없는 내부매칭으로 철저한 보안 및 극비로 진행하오니 안심하시고 등록하시기 바랍니다.
공지사항

언론 | KMX 보유M&A 정보, 매일경제 보도자료(2019.02.28)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민서영 작성일19-02-28 09:48 조회225회 댓글0건

본문

[M&A 매물장터] "전기차 부품 제조회사 120억원에 팝니다"

방산장비업체 55억에 매각 희망
바이오 유망기업 매물 찾아image_readtop_2019_120795_15512632763651

이번주 매일경제 레이더M과 한국M&A거래소(KMX)가 준비한 매물장터에는 전기자동차 공조부품 제조회사, 정보기술(IT) 회사, 광트랜스시버 제조회사, 의류 제조회사가 매물로 나왔다. 식품 제조회사는 제약 혹은 바이오 유망 기업 인수를 희망해 인수·합병(M&A) 매물장터를 찾았고, 한 IT 회사는 신규 사업을 위해 성장성 높은 4차 산업 관련 업체 인수를 추진한다.  


◆ 방산장비회사도 매물로 

전기자동차 공조부품 제조회사인 A사는 전기자동차가 히터나 에어컨을 사용할 때 주행거리가 절반 이하로 감소하는 문제를 해결했다. A사가 보유한 저전력 냉난방 장치를 적용하면 소모 전력을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고 주행거리 감소율 축소도 가능하다.

A사가 바라는 매도액은 120억원이다. IT 회사인 B사는 방산장비부품(광학·통신·RF모듈·케이블) 설계·개발·제조 및 정비 전문회사다. 국내 대형 방산업체에 납품한 실적을 보유하는 등 업계 최고 수준의 엔지니어링 기술을 갖췄다는 평가다. 매출액 70억원 규모인 B사가 희망하는 매도액은 55억원이다. 

광트랜스시버 제조회사 C사는 우수한 기술력과 다수의 거래처를 보유하고 있다. 보편적인 트랜스시버가 아닌 고객 `맞춤형` 트랜스시버 제조가 가능하고, 해외 시장에도 진출했다. C사 매출액은 70억원 수준이고 희망 매도액은 50억원이다. 

의류 제조회사 D사는 10년 이상의 오랜 업력을 바탕으로 대형 거래처들과 돈독한 거래 관계를 형성하고 있다. 우수한 디자인을 다수 보유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국내 유명 백화점에 입점한 자체 브랜드도 갖고 있다. D사 매출액은 25억원이고, 희망 매도액은 10억원이다. 


◆ 시너지 위해 바이오 분야 인수 희망 

식품원료 제조 전문 상장회사인 E사는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제약·바이오 분야 유망 기업 인수를 희망한다. E사는 기존 주력 사업과 시너지 효과를 꾀할 수 있는 동물의약품, 식품 제조 분야에도 관심을 보이고 있다. E사가 바라는 인수 금액은 100억~150억원 수준이다. E사는 기존 매출액이 낮더라도 미래 성장성을 중요시한다고 밝혔다. 

운송전문회사 F사는 오랜 업력을 갖췄을 뿐만 아니라 안정적인 영업이익률을 지속적으로 시현하고 있다. F사는 산업 사이클이 성숙 단계에 접어들었다는 판단에서 M&A를 통해 기업 성장을 모색하고 있다. 운송·여행·항공 관련 기업을 우선순위로 희망하지만 신규 사업도 검토할 수 있다는 방침이다. F사가 희망하는 인수 금액은 100억원 이내다.


IT 회사인 G사는 대기업 임원들이 힘을 모아 출자한 회사다. IT나 프랜차이즈 분야에서 성장성이 높은 4차 산업 및 이익률이 높은 신규 사업 인수를 희망하고 있다. 인수 희망 금액은 100억원 이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CONTACT US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로 66 KTB 빌딩 16층
16 Floor, KTB Building, 66, Yeoui –daero, Yeongdeungpo-gu, Seoul, Korea
Tel: 82-2-783-7500 / Direct Tel: 82-70-4895-3237 / FAX: 82-2-780-1762 / E-mail: news365day@naver.com
Copyright 2014 Korea M&A Exchange co, LTD. ALL RIGHTS RESERVED.